이렇게 저녁에 한숨 주무시면 나중에 밤에 또 언제 잘지 걱정이지만, 그래도 당장 깨울 순 없다. 일어나서 엄마가 없다는 걸 알아차리는 순간, 아 생각하기도 싫다. 그냥 재우자.

 

Posted by 도그마™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