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들이하기 좋은 날씨라고 하지만 이렇게 강제적인 행사가 없으면 대부분의 주말에 집에서 뒹굴다가 끝나기가 일쑤다. 지난 토요일 작은딸 어린이집에서 가족 등산(?)대회가 있어서 서오릉에 다녀왔다. 왕릉에서 무슨 등산이랴 싶었으나 주변 숲이 평지가 아니라 제법 높낮이가 있더라. 그러므로 등산이라 아니라고 말하기도 좀 그렇다. 아무튼 작은딸 덕에 나들이 잘했다.

Posted by 도그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