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1229-p1040327-800-xpro-sq

웬만하면 눈길을 뚫고 다녀오려 했으나, 나 혼자라면 모를까 딸내미 데리고는 안 되겠다 싶다. 오늘도 꼼짝없이 갇혀 있어야 하나…

Posted by 도그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