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년

롤플레잉 2008.12.31 23:32
다사다난이라는 한 마디 말로는 절대 표현하지 못할 한 해.
마누라랑 딸내미 없었으면 무슨 낙으로 살았으랴...

내년 봄에 만날 둘째 생각으로 또 한 해를 맞으며...
잘 살자.

'롤플레잉' 카테고리의 다른 글

중심극한정리  (0) 2009.02.13
체하다  (0) 2009.01.31
2008년  (0) 2008.12.31
공과금  (1) 2008.11.25
겨울이 되어도 걱정이 없단다  (0) 2008.11.23
2학기 첫날  (2) 2008.09.01
Posted by 도그마™

댓글을 달아 주세요